팝업레이어 알림

팝업레이어 알림이 없습니다.
새로나온 책 Book
리스트 보기 바둑판식 보기
  1. 제목
    나를 위해 울어주는 버드나무
    저자
    이윤학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8-25
    정가
    6,000원

    상처의 시인 이윤학의 세번째 시집. 폐허의 삶을 살아가는 시인이 걸어야 할 천형의 길.

  2. 제목
    마요네즈
    저자
    전혜성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8-21
    정가
    10,000원

    제2회 문학동네신인작상 수상작! 붕괴해가고 있는 우리 시대 가족의 현주소를 적나라하게 파헤친 문제작

  3. 제목
    아버지의 연인
    저자
    마르쿠스 베르너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8-01
    정가
    5,300원

    격조높은 스위스 문학의 정수, 스위스 비평가 협회 선정 최고 작가상 수상작! 아버지와 딸 사이의 아름답고 감동적인 연민과 사랑의 드라마 .천형(天形)의 사랑에 갇힌 아버지와 비극으로 잉태된 딸, 그들의 가슴 시린 사랑 . 무겁고 깊은 생의 근원적인 질문들을 담아내고 있다

  4. 제목
    겨울, 아틀란티스
    저자
    최윤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7-31
    정가
    6,500원

    한국문학의 심해를 가르고 솟아오른 섬 『겨울, 아틀란티스』.참신하면서도 다채롭고 깊이 있는 소설세계를 구축, 문제적인 중단편을 잇따라 발표하며 문단의 높은 평가와 독자의 사랑을 받아온 최윤의 두번째 장편소설『겨울, 아틀란티스』는 없는 것, 부재(不在)하는 것.

  5. 제목
    남자의 서쪽
    저자
    구효서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7-22
    정가
    5,000원

    무서움과 아름다움이 서늘하게 교차하는 소설, 구효서의 신작장편.

  6. 제목
    열망 2
    저자
    이제하
    분야
    장편소설, 전집/선집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7-15
    정가
    6,500원

    이제하 문학의 가장 무게 있는 결실, 금세기 한국문학의 분명한 수확 이제하의 첫 장편소설『열망』은 1986년부터 1년간 `광화사(狂畵師)`란 제목으로 한국일보에 연 재된 작품으로 1987년에 문학사상사에서 단행본으로 출간되었으며 그해 한국일보문학상 수상작으 로 선정되었다.

  7. 제목
    열망 1
    저자
    이제하
    분야
    장편소설, 전집/선집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7-15
    정가
    6,500원

    이제하 문학의 가장 무게 있는 결실, 금세기 한국문학의 분명한 수확 이제하의 첫 장편소설『열망』은 1986년부터 1년간 `광화사(狂畵師)`란 제목으로 한국일보에 연 재된 작품으로 1987년에 문학사상사에서 단행본으로 출간되었으며 그해 한국일보문학상 수상작으 로 선정되었다.

  8. 제목
    순수의 사냥
    저자
    엠마뉴엘 로블레스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7-05
    정가
    6,500원

    순수의 통일성을 갈구하는 인간의 불가능한 `사냥`의 이야기! 우연한 만남, 불꽃 같은 하룻밤의 정사, 관능 너머의 깊고 순결한 사랑. 순수의 사냥, 그 끝에는 죽음이 기다리고 있다. 몽환적 에로티시즘에 감춰진 비극적 아름다움!

  9. 제목
    어느 도시 거주자의 몰락
    저자
    주종환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16
    정가
    4,000원

    도시적 상상력의 첨단을 보여주는 주종환의 첫시집. 세기말주의자들의 계보를 좇아 도시의 추악하고 타락한 세계의 모습을 적나라하게 들춰내는 격렬한 항의의 언어들.

  10. 제목
    사물의 운명
    저자
    하종오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16
    정가
    4,000원

    쓸쓸한 영혼의 따뜻한 거처, 인간을 위무하는 고매한 운문정신.

  11. 제목
    해산 가는 길
    저자
    한승원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10
    정가
    6,500원

    한국 소설문학에서 뚜렷한 성과를 획득하며 우리 시대를 대표하는 중견작가로서 입지를 굳혀온 작가 한승원(韓勝源)의 자전적 성장소설

  12. 제목
    김달진 시 전집
    저자
    김달진
    분야
    시, 전집/선집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10
    정가
    10,000원

    청정한 시세계와 고아한 삶 그리고 탁월한 불경 및 한문학 번역으로 우리 시대의 큰 봉우리로 자리잡은 월하(月下) 김달진(金達鎭) 선생의 시들이 드디어 한데 모였다. 김달진 선생이 타계한 지 꼭 8년 만에 이루어지는 의미깊은 작업인『김달진전집』중 첫째권으로서 출간되었다.

  13. 제목
    아메리카 시편
    저자
    오세영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01
    정가
    4,000원

    미국 체험을 특유의 서정적 필치와 날카로운 시각으로 시화한 오세영의 시집. 우리 시대의 문명과 삶의 모습에 대한 폭넓고 날카로운 해부를 보여준다.

  14. 제목
    답청
    저자
    정희성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01
    정가
    4,000원

    언어의 마술로 펼쳐지는 집요한 언어탐구자의 고뇌와 절망.

  15. 제목
    황사 바람
    저자
    최동호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01
    정가
    4,000원

    젊은 날의 아주 짧은 사랑처럼 잊혀진 마음을 일깨우는 시집!

  16. 제목
    대청봉 수박밭
    저자
    고형렬
    분야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6-01
    정가
    4,000원

    현실의 뒷면에 숨겨진 경이로운 진실을 섬세하게 포착

  17. 제목
    길위에서 중얼거리다
    저자
    김이정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5-15
    정가
    6,000원

    새로운 매력, 신선한 문제의식, 주목받는 신예작가의 첫 장편소설. 남편의 여자를 만나면서부터 시작된 일상의 붕괴와 전락! 여성의 눈높이로 포착한 기혼 여성의 갈등과 방황. 여성소설의 새로운 가능성을 예고하는 각별한 작품.

  18. 제목
    제망매
    저자
    고종석
    분야
    소설집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5-06
    정가
    6,000원

    자발적 망명자의 자유로운 글쓰기, 고종석의 첫 소설집. 생에 대한 누대에 걸친 환상을 심문하고, 조롱하고, 격파한다! 영원한 주변인이 추구하는 세계인으로서의 자유로운 삶

  19. 제목
    람세스 SET(전5권)
    저자
    크리스티앙 자크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5-01
    정가
    57,500원

    신이 되고자 했던 사내, 람세스

  20. 제목
    람세스 5
    저자
    크리스티앙 자크
    분야
    장편소설
    출판사
    문학동네
    발행일
    1997-05-01
    정가
    11,500원

    신이 되고자 했던 사내, 람세스

전화번호 안내

문학동네
031-955-8888
문학동네 어린이
02-3144-3237
교유서가
031-955-3583
글항아리
031-955-8898
나무의마음
031-955-2643
난다
031-955-2656
031-8071-8688
루페
031-955-1924
벨라루나
031-8071-8688
싱긋
031-955-3583
아우름
031-955-2645
아트북스
031-955-7977
애니북스
031-955-8893
앨리스
031-955-2642
에쎄
031-955-8897
엘릭시르
031-955-1901
오우아
031-955-2651
이봄
031-955-2698
이콘
031-8071-8677
포레
031-955-1904
휴먼큐브
031-8071-8684
구독문의
031-955-2681
팩스
031-955-8855